정의 구취는 호흡이나 대화할 때 입에서 나는 불쾌한 냄새로 타인에게 불쾌감을 느끼게하는 냄새를 말합니다. 의학적으로는 입안의 박테리아가 단백질을 분해하면서 생기는 휘발성 황화합물에 희해 입안에서 쾌쾌한 냄새가 나는 것을 뜻합니다.
원인 구취의 원인은 이론적으로 약 90% 이상을 입안, 구강에 문제가 있는 경우로 본다. 하지만 실제 구취를 일으키는 원인은 다양하다. 흡연과 음주 등 생활습관 외에, 비염, 축농증, 후비루 등의 이비인후과 질환, 소화불량, 만성위염, 역류성 식도염 등 소화기 질환 등이 원인으로 지목됩니다. 또한 간염, 간경화, 담낭질환 요독증 등 간질환이 있는 경우에도 구취가 생길 수 있으며, 기관지 확장증이나 패농양, 괴사성 종양 등 폐와 기관지 질환이나 당뇨, 탈수 증상이 있는 경우에도 구취가 날 수 있습니다.
한의학에서 구취는 간과 위, 폐, 신장 등에 열이 많거나 몸에 독소가 많을 때 발생한다고 보고, 구취는 인체 내부의 또 다른 위험 신호로 여기고 있습니다. 한의학 측면에서 본 대표적인 구취 원인은 다음과 같습니다.
한의학에서 바라보는 구취의 원인
  1. 비위의 습담에 의한 경우 : 바쁜 일상과 불규칙한 식습관, 과도한 인스턴트식품의 섭취, 과식, 음주로 불필요한 소화액을 배출하도록 해 위장 등 소화기계에 열을 발생시켜 구취를 일으킵니다.
  2. 간열에 의한 경우 : 스트레스를 심하게 받거나 밤샘 작업 등 과로를 한 후, 술과 담배를 자주하는 직장인들에게 많이 발생합니다. 간에 열이 차고 그 열이 위로 올라와 입안을 마르게 하면서 구취를 일으킵니다.
  3. 폐열이나 폐옹의 경우 : 이 경우는 다른 구취와 약간 다릅니다. 비릿한 냄새가 나는 것으로 폐에 이상이 생겨 구취가 나는 경우로 폐결핵이나 만성 기관지염, 폐농양 등 폐에 열이 쌓여 구취를 유발한다고 봅니다.
치료 구취를 없애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정확한 진단하에 원인을 제거해야 합니다. 한의학적 관점에서 구취의 원인인 해당 장부의 열이나 담음, 습열담, 허열 등의 개인 증상별 원인을 찾아야 합니다. 무엇보다 몸의 열을 조절하고, 인체의 기혈이 원활하게 순환할 수 있도록 해 저항력과 면역력을 강화시키고 체질을 개선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다시 말해 구취는 인체 내에 축적된 노폐물과 나쁜 기운이 모든 장기에 영향을 미쳐 발생하기 때문에 입 냄새의 직접적인 원인을 근본적으로 제거하는 것이 치료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