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 구내염이란 세균, 바이러스, 곰팡이 등에 의한 감염으로 인해 입 안 점막(혀, 잇몸, 입술과 볼 안쪽 등)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을 말하는데, 발생 원인에 따라 다음과 같이 분류할 수 있습니다. 그중 재발성 아프타성 구내궤양(canker sore)은 입 안에 궤양이 생기는 구내염으로, 정확한 원인은 알 수 없지만 면역체계의 이상이나 세균,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뜨거운 음식, 뺨과 혀의 상처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하고, 피로와 스트레스, 알레르기 등에 의해 증세가 악화될 수 있습니다.
원인 구강점막은 신체의 외부와 내부를 연결하는 위치에 있어 신체의 내부적 변화와 외부적 자극으로부터 모두 영향을 받고, 전반적인 건강 상태를 반영하기 때문에 혀와 구강점막의 건강상태를 전신 건강의 거울이라고도 합니다. 구강점막에 나타나는 여러 질환 및 구내염의 원인을 정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스트레스, 피로, 호르몬의 변화, 생리주기, 갑작스러운 체중 변화, 비타민 B12 결핍, 철분과 엽산 결핍, 면역력 저하 등이 발병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증상 구강점막 질환에 걸린 경우 입 안이 따갑거나 화끈거리는 느낌이 들고, 음식을 먹을 때 통증을 호소하게 되며, 입 안에서 냄새가 나므로 불쾌한 느낌을 갖게 된다. 이러한 증상은 지속적으로 나타나기도 하지만 증상의 악화와 완화가 반복되기도 한다. 재발성 아프타성 구내궤양은 염증이 있는 빨간색 둘레를 가진 흰색 궤양이 나타나고, 궤양 부위에서 간지럽고 불타는 듯한 감각을 느낄 수 있으며 자극 시 통증이 발생한다.
체질별 치료방법
  1. 건조하고 냉한 체질 : 다른 체질에 비해 몸이 냉하기 때문에 발생빈도는 높지 않으나 피로와 스트레스가 겹치면서 발생할 수 있습니다. 피로가 심한 경우가 많으며 발적이나 작열감은 심하지 않은 양상을 보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혓바늘이 돋는 경우도 빈번하거나 입안에 곱이 끼는 현상으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냉한 체질을 개선하면서 건조해진 체액과 혈액을 보충하면서 몸이 정상 컨디션을 갖도록 치료합니다.
  2. 건조하고 열한 체질 : 냉한 체질에 비해 구내염이 잘 생길 수 있습니다. 냉한체질에 비해 발적과 소양감 작열감이 심하고 염증성 변화와 심하면 파이는 궤양이 발생하는 경향성을 보입니다. 열을 내리는 치료와 더불어 체액 부족으로 오는 건조함을 개선하여 염증을 가자 앉히는 치료가 필요합니다.
  3. 습하고 냉한 체질 : 평소에 몸이 무겁고 잘 붓고 노폐물이 많은 체질입니다. 이러한 체질도 구내염이 잘 나타나기는 어려우나 피로나 열이 겹치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구내염이 생겼을 경우 통증이 심하지 않고 발적도 심하지 않고 하얗게 헤이는 경우가 많고 곱이 끼는 경우가 있습니다. 치료는 몸을 따뜻하게 하여 위장관의 기능을 회복하고 담음 같은 노폐물을 제거하여 몸이 회복되게 하여 자연스럽게 염증이 사라지게 치료를 합니다.
  4. 습하고 열한 체질 : 평소에 열이 많고 갈증이 나서 찬물을 많이 찾고 땀도 많은 체질입니다. 기름진 음식을 좋아하고 활동적인 성격에 약간 얼굴이 붉은 경우가 많습니다. 열한 체질이라 소양감이나 발적, 짓무름까지 심하게 발생할 수 있습니다. 구취를 동반하는 경우가 많으며 이는 치과치료로 해결되지 않는 겨우가 많습니다. 상승하는 심한 열을 조절하여 염증이 사라지도록 하는 치료를 합니다. 음주나 기름진 음식을 특히 조심해야 합니다.